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道, 올해도 중증장애인 60명 지역맞춤형 취업지원 사업 참여자 모집

기사승인 2021.04.07  10:58:17

공유
default_news_ad1

7일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지난해 동료지원가 3명을 발달장애인으로 배정해 참여자 57명에게 동료지원활동 서비스를 제공했다. 참여자 중 13명이 장애인고용공단의 취업지원프로그램으로 연계됐다.

이에 제주도는 올해에도 지난 2019년부터 3년 동안 진행해온 ‘중증장애인 지역 맞춤형 취업지원 사업’을 실시한다. 道는 올해 3월부터 12월까지 중증장애인 총 60명을 대상으로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道는 사업 시행에 앞서 지난 2월 기존 수행기관으로 제주도 장애인부모회에 대한 평가를 통한 재선정과 사업위탁 약정 체결 절차를 완료했다.

수행기관으로 선정된 제주도장애인부모회는 이달부터 오는 11월까지 중증장애인의 경제활동 촉진을 위한 지역맞춤형 취업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참여자는 비경제활동 중인 중증장애인이면서 발달장애인에 한해 참여 시 상해보험 가입 및 소정의 활동료도 지원받게 된다.

한편 중증장애인 지역맞춤형 취업지원 사업은 고용노동부에서 주관하는 사업으로 상담·자조활동 등 장애인 동료지원을 통해 비경제활동 또는 실업 상태에 있는 중증장애인을 대상으로 경제활동을 촉진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다.

문의= 道 장애인부모회(064-725-1370)

고병수 기자 bsko749@naver.com

<저작권자 © 제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