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도교육청, 영지학교 방문 장애학생 인권지원단 정기 현장지원 실시

기사승인 2021.03.26  10:48:47

공유
default_news_ad1

- 이석문 “장애학생 대한 인권 존중하는 분위기 조성이 행복한 학교 교육을 실현하는 밑거름이 될 것”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은 26일 오후 3시 제주영지학교를 방문해 장애학생의 행복한 학교 교육을 실현을 위한 정기 현장지원을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는 교육 현장의 장애학생 인권 지원 활성화를 통해 인권보호와 인권침해 예방을 하기 위해 추진되고 있다.

도교육청 장애학생 인권지원단은 학교(성)폭력이나 아동학대 등의 피해 경험이 있거나 다양한 외부적 환경에 의한 인권침해 가능성이 높은 ‘더봄학생’에 대한 지원, 성폭력 예방 및 자기보호를 위한 교육 지원과 장애학생 인권보호 우수사례 발굴 및 홍보 등 인권침해 사안의 조기 감지 및 장애 특성을 고려한 지원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편 장애학생 인권지원단은 제주지방경찰청 여성청소년범죄수사대, 제주해바라기센터, 제주발달장애인지원센터, 특수학교 등 관련 영역 전문가와 특수교육전문가, 학부모 등 10명으로 구성되어 있고 매월 고등학교 또는 특수학교 1개교를 지정해 정기현장지원을 실시하고 있다.

이석문 교육감은 “장애학생들에 대한 세심한 배려와 더불어 장애학생에 대한 인권을 존중하는 분위기 조성이 행복한 학교 교육을 실현하는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고병수 기자 bsko749@naver.com

<저작권자 © 제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